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콘텐츠 상세보기
갑오비화


갑오비화

<차상찬> 저 | 이프리북스

출간일
2013-08-13
파일형태
ePub
용량
744 K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동학란 때에도 일종의 동요, 즉 <아랫녘 새야 웃녘 새야 전주 고부 녹두새야 청포 밭에 앉지 마라, 녹두 덩굴 다 썩는다>라는 노래가 유행하였다. 동학란이 일어나기 전까지는 물론 누구나 그 뜻을 알지 못하였을 것이다. 그러나 그 뒤에 난을 지내고 보니 즉 전의 노래는 아랫녘[下道]인 전주 고부에서 전녹두(全綠豆. 전봉준의 별명)가 동학란을 일으켰다가 외국청병(外國請兵) 아래 패한다는 뜻이요, 뒤의 노래는 동학이 갑오년에 속히 성공을 하지 못하고 을미년까지 지지하게 끌다가는 병신년에는 꼼짝도 못한다는 것을 의미함이었다. 과연 그랬었다. 갑오년에 만일 외국의 청병이 없고 동학군이 서울을 급거 점령하여 시간만 잃지 않았으면 동학당이 그 당시에 용의하게 벌써 대성공을 하였을 것이다. -<본문에서>

차상찬 선생은 한국 근대사에서 아주 드믄 언론·출판계의 거목이었고 야인의 기질을 갖춘 민중운동가이기도 했다. 생전에 “왜놈들이 망해서 게다짝을 끌고 도망가는 것을 꼭 보고 말겠다! 그래야 하고 싶은 일도 한껏 펼친 텐데…”라며 탄식했다고 한다.
사화(史話)ㆍ인물만평(人物漫評)ㆍ사회풍자(社會諷刺)ㆍ만필(漫筆)ㆍ소화(笑話)ㆍ민속설화(民俗說話) 등 다양한 글을 발표하였다.

목차

갑오비화 (차상찬 역사/야담 소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