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동네 바보 오빠 이로운 1권


동네 바보 오빠 이로운 1권

<강솔> 저 | 신드롬

출간일
2017-09-28
파일형태
ePub
용량
652 K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안 그래도 삶이 고단한 수아는 자포자하는 심정으로 살아가고 있는데. 간이식 수술을 해야 하는 아빠의 빚은 새엄마의 암투병비로 점점 늘어만 간다.
고3 소녀 신수아의 얼굴을 쥐어뜯어 놓은 이루리, 이루리의 사촌 오빠 이로운은 팔뚝에 용 문신을 잔뜩 하고 루리의 폭행 사건을 수습하러 왔다가 정말 무서운 신수아를 만난다.
만지면 깨질 까봐. 미운 짓을 하면 다시는 보지 않을 까봐 세상에서 가장 무서운 여자 신수아. 로운에겐 그녀가 세상에서 가장 무섭다.
이로운이 운영하는 대출회사에서 빚을 낸 아빠 때문에 신장하고 각막을 노리는 로운을 피해 도망만 다니다가 외쳤다.
“간은 안돼요! 간은 우리 아빠 줄 거란 말이에요!”
“아! 알겠어요!”
“저, 혹시 빚 못 갚으면 술집에 팔려고 쫓아다녀요?”
“누가 사~ 되게 예쁜 줄 아나봐? 그 정도 예쁜 건 아닌데?!”
깡패 짓 말고, 어릴 때 바보 같던 차봉구로 돌아와 달라는 그녀의 청에. 로운이 차봉구가 되어 돌아 왔다.
동네 대표 바보 이로운은 처음부터 그녀만 ‘바’라‘보’는 바보였다.

이루리: 아! 짜증나! 틈만 나면 머리끄덩이 잡아 쥐고 흔들고, 얼굴 다 쥐어뜯어 놨는데! 그 애가 내 올케언니가 되었다고요!!!
이루다: 쌍둥이 누나 이루리가 신수아를 괴롭힌 이유는 순전히 제 잘못입니다. 수아를 사랑한 죄! 하....... 이제 그녀를 형수님이라고 부르라네요!
신수아: 이로운~ 아니! 차봉구~ 인터뷰고 뭐고! 저녁밥은 나부터 먹으면 안 될까? 냠냠!
이로운: 저 깡패 아니거든요?! 자, 잠깐만요! 하~ 신수아! 내 찌찌 사탕 아니야. 그만 나와! 나 장어 백만 마리 든 보약 먹은 남자라고!

저자소개

[출간작]
즐거운감금생활, 몸의 대화 연구소, 동네 바보 오빠 이로운, 선생님 우리 사랑할까요?, 팀장님 우리 사랑할까요?, 경호원님 우리 사랑할까요?, 철컹철컹 내 사랑, 시집가서 잘 살지 그랬어, 심장이 뛴다, 시집가서 잘살지 그럤어, 강산이 변하는 시간, 결혼한 여자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